삼진어묵, 인도네시아 진출...해외사업 '탄력'

(부산)이채열 기자입력 : 2018-09-05 16:07
싱가포르, 필리핀에 이어 동남아 중심으로 빠르게 전개

삼진어묵 인도네시아 1호점 모습.[사진=삼진어묵 제공]


삼진어묵이 인도네시아에 1호점을 열고 동남아 진출을 확대한다.

삼진어묵이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 그로골(Grogol) 지역에 위치한 복합쇼핑몰인 '센트럴 파크 몰(Central Park Mall)'에 'SAMJIN AMOOK' 매장을 열었다고 5일 밝혔다.

'센트럴 파크 몰'은 인도네시아 최대 복합쇼핑몰로, 자카르타 중심 상권과 오피스 밀집 지역에 위치해 다양한 고객층이 방문하는 인기 쇼핑몰이다.

인도네시아는 인구 2억 6천만 명에 달하는 세계 4위 인구 대국으로, 매년 5% 이상 경제 성장을 이루고 있다.

특히 중산층을 중심으로 식품 시장 규모가 커지고 있어 삼진어묵은 인도네시아의 잠재적인 성장 가능성을 보고 진출했다.

인도네시아의 삼진어묵 운영은 현지 식품기업인 '해피컬쳐그룹(대표 앤디리, Andy Lee)'이 맡게 된다. 인도네시아 지역 삼진어묵의 마스터 프렌차이저인 해피컬쳐그룹은 이번 1호점에 이어 내년까지 10호점으로 늘려나갈 예정이다.

삼진어묵 인도네시아점에서는 국내 삼진어묵으로부터 반제품을 비롯해 완제품까지 모든 재료를 공급받아 '어묵고로케'를 포함한 40여 종의 다양한 수제어묵을 현장에서 직접 만들어 제공한다.

한편, 삼진어묵은 지난 9월, 싱가포르에 첫번째 해외진출을 시작으로 필리핀,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시아를 중심으로 빠르게 해외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