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넥슨, ‘커넥티드 플레이’ 플랫폼사 ‘플레이퓨전’과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입력 : 2017-03-02 16:14수정 : 2017-03-02 16:14

 

아주경제 신희강 기자 = 넥슨은 넥슨 코리아를 통해 플레이퓨전(PlayFusion)과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넥슨은 이를 계기로 게임 내 캐릭터 상품과 액세서리 등에서 가상 캐릭터와 세계를 보다 깊이 있게 경험할 수 있도록 접점을 확대할 계획이다.

플레이퓨전은 영국 소재 온라인 게임 개발사 제이겍스 게임즈 스튜디오 출신의 운영진들이 2015년 설립한 혁신적인 플랫폼사로, 증강현실(AR) 및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활용해 게임과 장난감을 연결하는 ‘토이즈투라이프(Toys-to-Life)’ 장르에 주력하고 있다. 토이즈투라이프 시장규모는 2015년 약 30억 달러로 2018년까지 약 90억 달러 규모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플레이퓨전은 현실과 가상세계 사이의 상호작용 속에서 이용자들이 보다 깊이 있는 참여를 할 수 있도록 ‘연결’하는 것에 주안을 두고 있다. 넥슨과 플레이퓨전은 양사의 기술력을 활용해 실제 캐릭터 피규어와 카드를 게임 내 등장시켜 인게임(In-game) 경험을 확대하는 등 독특한 체험을 게임 유저들에게도 제공할 계획이다.

넥슨 일본법인 오웬 마호니 대표이사는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보다 생동감 있고 재미 있는 게임을 만들 수 있게 돼 매우 기대된다”며 “게임과 캐릭터 피규어, 액세서리 등을 연결하는 플레이퓨전의 전문성과 지속 성장 게임을 개발 및 운영하는 넥슨의 노하우를 결합해 유저들에게 깊이 있고 매력적인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전했다.

플레이퓨전 공동창업자 마크 저하드 대표이사는 “세계적인 온라인 게임 개발사로서 트랜스미디어(Transmedia) 엔터테인먼트 플랫폼의 가치와 잠재성에 대해 이해도가 높은 넥슨과 손잡게 돼 영광”이라며 “앞으로 상호작용하는 엔터테인먼트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넥슨과 플레이퓨전의 구체적인 협업 계획은 추후 공개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