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티븐 연, 에미상까지 품었다...'성난사람들' 이성진 감독도 감독·작가상 영예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이건희 기자
입력 2024-01-16 12:49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스티븐연이 에미상 남우주연상을 받았다 사진연합뉴스
스티븐 연이 에미상 남우주연상을 받았다. [사진=연합뉴스]

배우 스티븐 연이 에미상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스티븐 연은 16일(한국시간) 미국 로스엔젤레스(LA) 피콕 극장에서 펼쳐진 제75회 프라임타임 에미상 시상식에서 넷플릭스 드라마 '성난사람들(비프)'로 미니시리즈·TV 영화 부문 남우주연상에 수상자로 선정됐다.

이로써 스티븐 연은 지난 8일 골든글로브에서 한국계 배우 최초로 남우주연상을 수상했고, 15일 크리틱스초이스에도 남우주연상을 거머쥐었다. 이어 이날 에미상에서도 남우주연상을 받으며 시상식을 휩쓸고 있다.
 
성난 사람들 이성진 감독이 감독·작가상을 동시 수상하는 영예를 누렸다 사진연합뉴스
'성난 사람들' 이성진 감독이 감독·작가상을 동시 수상하는 영예를 누렸다. [사진=연합뉴스]

이뿐만 아니라 '성난사람들'을 연출한 이성진 감독도 이날 에미상에서 감독상과 작가상을 동시 수상하는 등 영광을 누렸다.

'성난사람들'은 이날 시상식에서 작품상, 감독상, 작가상, 남우 주연상, 여우 주연상, 의상상, 편집상, 캐스팅상까지 쓸어담으며 8관왕에 올랐다.

한편 '성난사람들'은 일이 잘 풀리지 않는 도급업자와 삶이 만족스럽지 않은 사업가 사이에 난폭 운전 사건이 벌어지는 내용이 담겼다. 내면의 어두운 분노를 자극하는 갈등이 인상적이라는 평가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