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고등기술연구원과 지역주도 탄소중립 실현 업무협약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용인=김문기 기자
입력 2024-01-16 12:54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경기도 '미니 수소도시 조성'공모로 도비 50억 확보…정부 공모사업 추진 위해 협력하기로

이상일 시장이 지난해 12월 고등기술연구원을 방문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용인시
이상일 시장(앞줄 왼쪽 일곱번째)이 지난해 12월 고등기술연구원을 방문,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용인시]

경기 용인특례시(시장 이상일)는 지난 15일 고등기술연구원(IAE)과 ‘지역 주도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관련 정부 공모사업을 함께 추진하며 협력하기로 했다. 고등기술연구원은 협력 사업에 필요한 교육 컨설팅 기술 인력 장비 등을 공동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로 했다.
 
고등기술연구원은 민간 자립형 비영리 연구기관으로 매년 100여 개의 연구과제를 수행하고 있으며 연구원만 250여 명에 달한다. 플랜트 엔지니어링, 수소 발전, 폐자원 재활용 기술, 바이오 자원 순환 기술 등의 연구 성과의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시는 지난해 고등기술연구원과 한국서부발전과 함께 컨소시엄을 구성, 경기도의 ‘2023년 미니 수소도시 조성 지원’ 사업 공모에 선정돼 도비 50억원을 확보한 바 있다.
 
이를 통해 시는 용인에코타운 음식물쓰레기 처리 과정에서 발생하는 바이오가스를 활용해 수소를 생산하는 시설을 구축, 하루 500kg의 수소를 생산해 지역에서 운행하는 수소 차량에 공급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수소 혼소 발전(액화천연가스(LNG)와 수소를 혼합해 발전하는 방식) 시설도 설치해 지역 거점형 청정수소 생산 공급기지를 구축할 예정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시는 정부의 신성장 4.0 전략에 따라 추진하는 탄소중립도시(NET-ZERO CITY) 선정은 물론 오는 2030년까지 온실가스를 40% 감소하는 계획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이번 협약은 지난해 이상일 시장이 처인구 백암면에 위치한 고등기술연구원을 방문해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친환경 에너지 정책과 협력 방안 등을 논의하면서 구체화됐다.
 
시 관계자는 “고등기술연구원과 함께 시의 탄소중립 비전을 실현할 수 있도록 다양한 협력을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