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메인 "'AI핀'으로 개인용 모바일 컴퓨팅 새 시대 연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원은미 기자
입력 2023-12-29 10:28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사진휴메인
임란 초드리 휴메인 대표 [사진=휴메인]
 
휴메인이 웨어러블 AI 기기인 'AI핀'을 앞세워 개인용 모바일 컴퓨팅의 새 시대를 열겠다고 29일 밝혔다.

휴메인은 애플 디자이너 출신인 임란 초드리와 베사니 본조르노 부부가 2018년 스마트폰을 대체할 새로운 AI 기반의 차세대 기기를 만들기 위해 설립한 스타트업이다.

휴메인의 대표이자 회장인 임란 초드리는 "소비자들에게 언제 어디서나 AI를 휴대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싶었다"며 "개인용 모바일 컴퓨팅의 새로운 시대를 열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AI핀은 디스플레이 대신 레이저 잉크 디스플레이를 통해 손바닥에 화면을 투사해 직관적인 터치패드를 사용할 수 있으며 손바닥에 투사된 디스플레이를 통해 상호 작용할 수 있다. 화면이 없는 사용자 인터페이스가 배경에 녹아들면서 상황에 맞게 AI의 파워를 사용자에게 제공해 생활환경 컴퓨팅의 시대를 열어 줄 것이라는 게 휴메인의 설명이다.

AI핀은 음성 조작 AI인 AI마이크를 사용해 검색을 최적화하고 찾고자 하는 내용을 신속하게 찾아 내용을 맥락에 맞게 제공한다. AI 기반 메시징은 사용자의 음성 톤으로 메시지 작성이 가능하고 이메일도 확인하거나 보낼 수 있게 해준다.

또한 음악 스트리밍 플랫폼인 TIDAL과의 협력을 통해 새로운 AI 기반 음악 경험도 제공하며 AI 기반 사진작가가 중요한 순간을 촬영하고 기억하도록 도와준다. 영어와 스페인어 대화의 실시간 번역과 음식을 인식해 칼로리 정보도 제공한다.

AI핀은 현재 미국에서 주문 가능하며 2024년 초에 발송될 예정이다. 

휴메인의 투자자 및 협력사로는 오픈AI의 공동 창업자인 샘 올트먼을 비롯해 시리즈 A 이후로 지속적으로 참여한 마이크로소프트, SK네트웍스, LG테크놀로지벤처스, 퀄컴벤처스 등이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