향후 2년간 전국 76만 가구 입주…수도권에만 절반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윤섭 기자
입력 2023-09-01 08:53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부동산원-부동산R114 입주예정물량 정보 공개

  • 수도권 36만9308가구…전체 48.5% 차지

사진연합뉴스
서울 남산에서 바라본 서울의 아파트. [사진=연합뉴스]
올해 하반기부터 2025년 상반기까지 2년간 전국에서 공동주택 약 76만 가구가 새롭게 입주한다. 수도권 물량이 약 절반 수준을 차지한다.

1일 부동산R114와 한국부동산원이 공개한 ‘공동주택 입주예정물량 정보’에 따르면 향후 2년 입주예정물량은 전국 76만1010가구인 것으로 나타났다. 수도권이 36만9308가구, 지방 39만1702가구이다.

지역별로는 경기가 22만3772가구로 가장 많다. 전체의 29.4%에 해당한다. 

서울은 올해 하반기 2만5124가구, 내년 1만6681가구, 2025년 상반기 3만1272가구로 예상된다. 총 입주예정물량은 7만3077가구다. 지방은 대구가 5만207가구로 가장 많았고 경남(4만8681가구)과 충남(4만4587가구)이 그 뒤를 이었다.

시기별로 보면 올 하반기 24만3212가구, 내년에 35만900가구, 2025년 상반기 16만6898가구가 입주한다.

부동산R114와 한국부동산원은 양사가 보유한 인허가, 착공 등 건설 실적, 입주자 모집 공고, 정비사업 추진 실적 등을 연계해 반기 주기로 기준 시점부터 향후 2년간 전망치를 공개한다.

지난 1월에는 같은 통계를 발표하면서 2023∼2024년 입주 물량을 79만5000가구로 예상했다.

이 통계는 30가구 이상의 공동주택을 조사 대상으로 하며 아파트 외 연립, 다세대 등의 주택군도 포함된다.

공동주택 입주예정물량 정보는 한국부동산원 청약홈, 부동산통계정보시스템(R-one), 부동산R114의 REPS(Real Estate Power Solution)에서 세부 자료를 확인할 수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