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이터 "美, 중국 투자제한 행정명령 오는 9일 발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윤주혜 기자
입력 2023-08-09 14:12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미국 자본의 중국 반도체·양자컴퓨팅·인공지능 투자 금지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AFP 연합뉴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AFP·연합뉴스]

백악관이 오는 9일(이하 현지시간) 대중국 투자 제한 행정명령을 발표할 것으로 보인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매체는 미국 정부 고위 당국자를 인용해 이처럼 전하며, 반도체, 양자 컴퓨팅, 인공지능(AI) 등 중국의 최첨단 기술 산업에 대한 미국 사모펀드, 벤처캐피털 등의 투자를 차단하는 안이 골자라고 짚었다.
 
소식통은 일부 투자는 원천 금지되며, 그 외 대부분의 투자는 정부에 보고해야 한다고 전했다. 바이든 정부의 이번 행정명령은 즉시 발효되지는 않는다. 제재 내용이 확정되기 전에 관련 업계의 의견을 수렴할 것으로 보인다.
  
앞서 블룸버그통신은 이날 미국의 중국 투자제한 행정명령이 스타트업을 겨냥하는 수준으로 수위가 조절될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양자컴퓨팅, 인공지능(AI) 등 최첨단 기술에서 수익의 절반 이상을 거두는 중국 기업에만 제재를 적용할 가능성이 크다는 예상이다.

이 경우, AI 등 첨단 기술 관련 사업을 하더라도 수익이 다른 분야에서 창출되는 대기업 등에는 투자가 가능하다. 익명의 소식통은 최첨단 반도체, 양자 컴퓨팅의 특정 영역, 군사 기술 현대화 등을 목적으로 하는 첨단 기술에 대한 투자가 금지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