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의회, 제277회 제1차 정례회 폐회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한호 전북취재본부 취재국장
입력 2023-06-27 14:09
도구모음
  • 행정사무감사·예산결산 등 진행…조례안·건의안도 처리

[사진=완주군의회]

전북 완주군의회(의장 서남용)가 27일 제2차 본회의를 끝으로 21일 일정의 제277회 제1차 정례회를 마무리했다.

군의회에 따르면 이번 정례회에서는 2023년도 행정사무감사, 2022회계년도 결산 및 예비비 지출승인을 위한 예산결산 등이 실시됐다.

행정사무감사특별위원회(위원장 김재천)는 행정사무감사 결과보고서를 통해 △민간위탁기관 운영 및 회계처리 부실 △대형공사 추진시 사업의 타당성 및 효율성 제고 △세수오차 과다발생 △지방세 및 세외수입 체납세 과다 발생 △완주·전주 상생협력사업 △자원봉사센터 운영 활성화 △공유재산 관리 △완주세무서 유치노력 △악취저감대책 마련 △보은매립장 이전 △이월사업비 과다 발생 등에 대해 지적하고 개선을 요구했다.

또한 예산결산특별위원회(위원장 이주갑)는 △세입추계정확성 도모 △결산상 잉여금 발생 최소화 △국도비 보조금 반납액 과다발생 △기금의 비효율적 운영 개선 △지방세 및 세외수입 체납액 최소화방안 검토 △이월사업비 최소화 △집행잔액 최소화 △예비비 적정성 검토 △공유재산 효율적 관리 △성과지표 달성 노력 △세입추계분석보고서 제출 등에 대해 시정을 요청했다.

군의회는 정례회를 통해 ‘완주군 이동목욕서비스 지원 조례안’과 ‘완주군 노동자 작업복 세탁소 설치 및 운용조례안’ 등 조례안과 동의안 등을 처리했다.

또한 심부건 의원과 이주갑 의원이 각각 대표 발의한 ‘전주세무서 완주지서 신설 촉구 건의안’, ‘인구소멸시대 극복을 위한 획기적 출산정책 마련 촉구 건의안’을 채택해 해당 부처에 송부할 예정이다.

서남용 의장은 폐회사를 통해 “행정사무감사와 예산결산특위를 지켜보면서 소통에 중요성에 대해 다시 한번 느낄 수 있었던 만큼, 완주군민의 행복을 위해 의회와 집행부간 진실한 소통이 필요하다”며 “올해는 유독 길고 지루한 장마가 이어질 전망이라는 예보가 있는 가운데, 발생할지 모르는 안전사고에 만전을 기해 단 한건의 재해가 발생되지 않도록 총력을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본회의를 폐회 한 뒤 2023년도 행정사무감사 우수부서에 대한 표창이 이뤄졌는데, 최우수 부서(관광체육과), 우서 부서(전설도시과), 장려 부서(혁신도시과)에 각각 표창장이 전달됐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PC_아시안게임_기사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