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경과원, '2023년 크라우드펀딩 연계 스타트업 지원사업' 공모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수원)강대웅 기자
입력 2023-03-27 08:27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새싹기업 증권형10ㆍ후원형30ㆍ글로벌10 등 50개사 모집 목표

  • 도내 7년 미만 기술 기반 창업기업 대상, 4월 14일까지 접수 가능

 ‘2023 크라우드펀딩 연계 스타트업 지원사업’ 포스터  [사진=경기도]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경과원)이 27일  도내 새싹기업(스타트업)의 민간 투자유치 확대를 지원하기 위해 ‘2023 크라우드펀딩 연계 스타트업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도에 따르면 이 사업은 불특정 다수의 대중으로부터 자금을 모으는 ‘대중투자(크라우드펀딩)’ 방식을 통해, 새싹기업이 신제품을 출시하기 전 소비자들의 반응과 시장성을 검증하고 민간 주도형 창업생태계 활성화를 유도하기 위해 지난 2021년부터 추진하고 있으며 사업대상은 도내 소재 7년 미만 기술기반 창업기업으로, 올해 총 12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50여개 새싹기업을 지원할 예정이다.

분야별로는 △기업이 발행하는 증권을 통해 투자를 유치하는 ‘증권형(투자형)’ 10개사 △제품을 제공해 자금을 조달하는 ‘후원형’ 30개사 △해외 투자자가 참여할 수 있는 ‘글로벌형’ 10개사 등 총 50개사를 선발할 계획이다.

이들 기업에는 대중투자(크라우드펀딩) 플랫폼 등록을 위한 중개수수료, 동영상과 투자페이지 제작비, 광고비 등의 비용을 최대 3000만원까지 지원한다.

아울러 투자유치 역량 강화와 투자 성공률을 높이는 차원에서 유형별 실무교육과 1:1 컨설팅 등 지원효과 확대를 위한 맞춤형 프로그램도 함께 운영하며 기존에 증권형 투자(펀딩) 성공기업에만 지원하던 사업화 자금 지원을 후원형, 글로벌형 투자(펀딩)에 성공한 기업까지 확대한다.

증권형은 10개사 내외 5000만원 이내, 후원형과 글로벌형은 5개사 내외로 2000만원 이내의 사업화 자금을 지원할 예정이다.

지난해는 51개사를 지원, 투자자 1만213명을 모집해 27억 8200만원의 투자 실적을 기록했으며 이 중 증권형에 도전한 기업 중 9개사가 성공해 436명의 투자자로부터 15억 3700만원의 투자유치 성과를 달성했으며 신청은 오는 4월 14일까지 이다. 

김평원 도 벤처스타트업과장은 “도약 준비를 마친 초기 새싹기업이 자금을 확보하고 시장진출 발판을 마련할 수 있을 것”이라며 “유망한 기업의 시장경쟁력을 강화하고 다양한 확장 기회를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