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생명, 하이브리드 연금보험 출시…"확정·공시이율 결합"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전상현 기자
입력 2022-11-22 09:24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 5년·10년 시점엔 유지보너스 제공도

[사진=삼성생명]

삼성생명이 확정이율과 공시이율을 결합한 '하이브리드 연금보험'을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상품은 가입기간에 따라 적용 이율을 이원화해 설계된 점이 특징이다. 가입 후 5년 이내는 연복리 4.8%의 확정이율을 적용하고, 이후에는 공시이율을 적용하는 일시납 연금보험이다. 

또한 가입 후 5년·10년 시점에는 유지보너스를 제공한다. 유지보너스는 계약일로부터 5년·10년 경과시점의 연계약 해당일에 발생한다. 유지보너스율은 유지기간 및 기본보험료에 따라 상이하게 적용된다.

아울러 연금을 지급받는 시기, 기간, 형태 등을 상황에 따라 다양한 형태를 선택할 수 있다. 

상품 가입나이는 0세부터 최대 80세 또는 연금지급개시 나이 -5세까지 가능하며, 연금지급개시 나이는 45세~90세까지 선택 가능하다.

삼성생명 관계자는 ”이번 상품은 확정이율과 공시이율을 결합해 안정적 노후 설계가 가능한 상품”이라며 “고령화, 고물가 시대를 맞아 든든한 노후자금을 준비하려는 고객에게 적합하다”고 강조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웹툰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