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희망 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

이재원 푸본현대생명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들이 21일 집중호우 피해 지역 수재민 구호를 위한 성금 1억원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했다. [사진=푸본현대생명]

푸본현대생명이 집중호우 피해 지역 수재민들을 위해 팔을 걷고 나섰다.

푸본현대생명은 성금 1억원을 '희망 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성금은 집중호우 피해 지역 수재민 지원과 재난 복구 사업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푸본현대생명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일환으로 지속적으로 지역사회 소외계층을 지원하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매 분기 진행하는 발달 장애인들과 함께하는 문화활동 프로그램, 결손가정·지역사회 독거 어르신 지원이 대표적이다.

또 매월 임직원들이 기부하는 금액에 회사가 1대1로 매칭해 기부하는 '1:1 매칭그랜트' 제도와 '급여 끝전 모으기' '플리마켓(Flea Market)' 등 사회공헌기금 모금 프로그램도 운영 중이다.

이재원 푸본현대생명 사장은 “최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수재민들께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란다"면서 “사회적 기업으로서 책임을 다하는 푸본그룹 경영이념에 따라 어려운 이웃을 위한 나눔 실천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청와대·5대궁궐 트레킹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