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AI 주택형 솔루션 활용한 공간 DX 사업 확장 추진

배기동 KT 공간/안전DX사업담당 상무가 KT Space DX 사업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KT]


KT가 인공지능(AI)과 디지털 전환(DX) 기술에 기반한 주거 문화 변화 흐름에 맞춰 AI 주택형 솔루션을 활용한 공간 DX 사업 확장에 나선다.

KT는 지난 15일 KT 강남서부광역본부 주최 'AI/DX기반 주거문화 트렌드 변화 세미나'에서 서울 남부, 경기지역 주택조합과 시행사 대표 등 100여명을 대상으로 KT의 주택 관련 AI 기술과 운영 노하우를 소개하고 음성 인식 기반 'AI 주택형 솔루션'을 소개했다고 16일 밝혔다.

성원제 KT 강남법인고객본부장(상무) 축사에 이어 한국외국어대학교 겸임교수(박사)인 이수화 코그렌 대표가 주거문화 동향을 제시했다. 배기동 KT 공간/안전DX사업담당 상무가 'KT Space DX' 사업 현황을 설명했다.

세미나에 참석한 주택조합 및 시행사 관계자들은 안전하고 편리한 생활 환경을 구축할 수 있는 ‘AI 주택형 솔루션’에 큰 관심을 나타냈다. KT와 스마트홈 전문기업 코맥스가 공동 개발한 이 솔루션은 아파트, 오피스텔, 빌라, 타운하우스 등 주택단지에 AI 서비스를 제공한다.

AI 주택형 솔루션을 적용하면 입주자들은 집안에 설치된 조명기구, 보일러 등 시설과 공기청정기, 로봇청소기, 에어컨 등 가전제품을 음성이나 스마트폰으로 제어할 수 있다. 날씨, 교통 등 생활정보와 음악, 교육과 관련된 각종 융합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고 거실에 설치된 월패드를 활용해 방문객 확인, 엘리베이터 호출도 할 수 있다.

KT는 AI 호텔 서비스 전국 1만2000객실, AI 아파트 누적 85만 세대 등으로 축적한 사업 경험을 살려 앞으로도 공간DX 사업 트렌드를 선도한다는 계획이다.

배기동 KT 공간/안전DX사업담당 상무는 "코로나 19 등으로 인해 집이나 호텔 등 머무르는 공간에 대한 고객들의 인식이 많이 변하고 있다"며 "KT는 주거, 생활 환경을 넘어 여러 가지 공간 영역에서 ‘ABC(AI∙BigData∙Cloud)기술로 연결된 공간 DX 사업을 확장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청와대·5대궁궐 트레킹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청와대·5대궁궐 트레킹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