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휘발유 1956.54원으로 24.68원 상승
  • 경유 가격은 열흘 만에 62.76원으로 급등
  • 업계 "인하 효과 나타나려면 시간 필요"
정부가 유가 안정을 위해 이달부터 유류세 인하율을 확대했지만 오히려 휘발유와 경유 가격은 다시 상승세로 돌아섰다. 주유소에서는 국제유가 탓이라는 분석이 나오지만 정유업계 일각에서는 국제유가에 큰 변동이 없는 상황에서 국내 주유소 기름값만 올라가고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16일 정유업계에 따르면 이달 초 다소 하락세를 보이던 국내 주유소 휘발유·경유 가격은 최근 열흘 동안 다시 상승세로 전환됐다.

실제 휘발유 가격은 지난달 말까지 리터(ℓ)당 1975.16원으로 다소 높은 수준을 보였으나 이달 1일부터 하락세가 시작돼 6일 1931.86원까지 떨어졌다. 그러나 7일부터 다시 상승세로 전환돼 지난 15일 1956.54원으로 일주일여 만에 24.68원(1.28%) 급등했다.

경유 가격은 더욱 급등했다. 지난달 말 ℓ당 1920.97원을 기록하던 경유 가격은 이달 3일 1903.88원으로 다소 하락했으나 4일부터 상승세로 전환돼 지난 15일 1966.64원으로 열흘 만에 62.76원(3.3%) 급등했다. 지난 11일부터는 2008년 6월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14년 만에 처음으로 경유 가격이 휘발유 가격을 추월한 상태다.

이는 유류세 인화 효과가 제대로 시장에 반영되지 못하는 모습이다. 정부는 이달 초부터 석유제품에 적용되는 유류세를 기존 20%에서 30%로 확대 적용했다.

이에 따라 정부 등은 ℓ당 휘발유는 83원, 경유는 58원 정도 가격 인하 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예상했다. 이 같은 유류세 인하 효과는 이달 초 반짝 효과를 체감할 수 있었으나 이내 유가 급등세에 힘을 잃어버린 모습이다.

이에 대해 주유소 등에서는 최근 국제유가가 급등해 국내 휘발유·경유 가격도 치솟을 수밖에 없다고 설명한다. 그러나 지난 3월부터 현재까지 국제유가가 큰 등락을 보이지 않았다는 것을 감안하면 이 같은 설명이 힘을 잃고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실제 3월 초부터 현재까지 국제유가는 큰 등락 없이 평이한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두바이유가 배럴당 98.48달러를 기록하던 지난달 11일 정유사가 국내에 유통되는 원유 대부분을 매입했다고 가정하면 현재 기름값 고공 행진이 설명 불가능하지는 않지만 실현 가능성이 떨어진다는 이야기가 나온다. 지난달 11일을 제외하면 대부분 두바이유 가격은 배럴당 100~110달러에 형성됐다.

이에 정유업계 일각에서는 상당수 주유소들이 휘발유·경유 가격을 의도적으로 상향 조정하고 있다는 의혹마저 나온다. 올해 초부터 고유가 흐름이 지속되면서 주유소 등이 상대적으로 기름값을 다소 높게 책정하기가 손쉬워졌다는 시각이다.

다만 시장에서는 아직 유류세 인하 효과 등이 시장에 충분히 영향을 미치고 있지 않다는 분석도 나온다. 최근 국제유가 안정과 유류세 인하 효과 등이 국내 시장에서 영향력을 충분히 발휘하기까지 다소 시간이 필요하다는 진단이다.

정유업계 관계자는 "유류세 인하 효과 등은 실제 시장에 반영될 때까지 한 달 이상 걸리기도 한다"며 "다만 앞으로도 국내 휘발유·경유 가격 상승세가 지속된다면 유류세 인하 효과는 사실상 미미했던 것으로 평가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사진=연합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2개의 댓글
0 / 300
  • 그리고 정유업계 관계자 말이라고 인용한게 일부 주유소가 가격을 올리고 있다구요? 정유사가 주유소에 공급하는 가격은 취재 안합니까? 대부분 주유소가 주변 경쟁업체 눈치보면서 정유사 공급가 밑으로 팔고 있는데 도대체 먼 소리를 기사로 쓰는건지 정만 열불이 터집니다. 정유사 도적놈들이 지들 직영은 경유기준 1800원대에 소매로 팔면서 주유소에 1900중반대에 도매가로 공급하는건 왜 취재 안하는겁니까? 정말 열불 터져 죽겠네요

    공감/비공감
    공감:3
    비공감:0
  • 유가에 대한 기사를 쓸때 오피넷 가격만 보고 쓰는건지 정말 말도 안되는 기사를 쓰고 있네. 현재 국제유가가 113달러가 넘었고 국제제품가가 무연139.97달러 경유154.07달러로 오른건 보지도 않습니까? 달러도 1285원이 넘었는데 유류세 추가인하된게 무연82원 경유54원 내렸으면 오히려 기름값이 더 오르는게 정상인건데 왜 소비자한테 혼란을 가중시키는 겁니까? 정유사 정제마진이 2년전 4달러였다가 지금 18달러가 넘는데 주유소에 공급하는 가격이 내리겠습니까? 제발 소비자에게 혼란만 주는 기사는 쓰지 마세요

    공감/비공감
    공감:2
    비공감:1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