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경주사업총괄본부]

국민체육진흥공단 경주사업총괄본부가 5일 어린이날 100주년을 맞아 지역 소외계층 아동들에게 따뜻한 희망 나눔의 손길을 펼쳤다.

이날 경주사업총괄본부에 따르면, 광명시민체육관에서 열린 광명시 주최 “제100회 어린이날 기념행사”에서 지역 내 어려운 환경에 있는 소외된 아동들에게 건강과 즐거움 그리고 희망을 선사하고자 자전거 25대(500만원 상당)를 전달했다.

행사에는 김성택 공단 경주사업총괄본부장을 비롯, 이종구 광명시장 권한대행 부시장, 박덕수 광명시의회의장 직무대행 부의장, 임오경 국회의원(광명 갑), 양기대 국회의원(광명 을) 등이 참석했다.

김성택 경주사업총괄본부장은 “어린이들이 건강하게 성장하길 바라는 마음을 담아 자전거를 전달했다. 전달된 자전거가 어린이들에게 기쁨과 희망이 되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지역사회 소외된 이웃들에게 희망을 전달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나눔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사진=경주사업총괄본부]

경주사업총괄본부는 광명스피돔 페달광장에서 열린 행사의 원활한 진행을 위해 운영 공간, 사용 전력, 편의 시설 등을 무상으로 지원해 행사가 성공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힘을 보탰다.

한편, 광명스피돔은 다양한 생활용품 만들기 체험, 페이스페인팅 등 체험마당과 에어바운스, 빅블럭놀이터 등 놀이마당 그리고 환상적인 버블공연 등으로 페달광장이 가득 채워졌으며, 환한 아이들의 웃음 속에 2000여명의 방문객들이 기억에 남을 즐거운 한때를 보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