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서울대, 수도권 감염병전문병원 최종 선정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성남) 박재천 기자
입력 2022-03-10 15:51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 질병청 수도권 감염병전문병원 구축사업 공모 참여, 최상위 점수

  • 정부 지원금 449억원에 더해 3천억원 이상의 대규모 투자 단행

분당서울대병원 전경.[사진=분당서울대병원]

분당서울대병원이 지난해 12월 질병관리청에서 대규모 신종 감염병 위기 상황에 대응하고자 실시한 수도권 감염병전문병원 공모에 참여해 최종 선정돼 주목된다.

10일 분당서울대에 따르면, 이번 공모는 경기 지역 분당서울대병원을 비롯, 중앙보훈병원(서울), 강원대병원(강원), 가톨릭대인천성모병원(인천) 총 4개 병원이 참여했고, 전문가 10인으로 구성된 선정 평가위원회의 대면 및 현장 평가를 거쳐 이뤄졌다.

분당서울대병원은 코로나19, 메르스 등 여러 감염병 국면에서 수도권 지역의 방역과 환자 치료에 핵심적인 역할을 맡으며 축적해온 진료 실적을 바탕으로 전체 참여 병원 중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번 수도권 감염병전문병원 선정에 따른 정부 지원금 449억원에 더해 분당서울대병원 자체적으로 3000억원 이상의 대규모 투자를 단행, 306 병상(중환자실 11, 음압병실 15, 일반격리병실 91, 일반병실 189)을 추가 조성할 계획이다.

이에 최종적인 설립 규모는 342 병상, 연면적 8만8097㎡, 지하 6층·지상 9층으로 국내 최대 감염병전문병원이 될 전망이다.

설립된 감염병전문병원은 감염병 위기 발생 시 수도권 거점병원으로서 중증 환자의 집중 치료와 권역 내 환자 의뢰, 회송 체계를 관리하는 등 감염병 의료대응 지휘 본부 역할을 맡게 된다. 

아울러 평상시에는 진료·검사(권역 내 감염병 환자의 진단, 치료·검사 및 격리·치료), 교육·훈련(권역 내 의료기관 감염병 대응 전문 인력에 대한 교육, 훈련), 의뢰·회송(권역 내 감염병 환자 배정, 전원)을 수행하게 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