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제야의 종·새해 첫 해돋이...이프랜드에서 즐긴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신승훈 기자
입력 2021-12-31 09:04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 서울디지털재단과 함께 31일 오후 11시부터 '메타버스 서울 제야의 종 페스티벌' 진행

  • 일출 명소 정동진을 메타버스 안에 구현해 1일 오전 7시부터 '새해 첫 해돋이 생중계'

SKT가 서울디지털 재단과 협력해 이프랜드에 서울광장과 보신각 제야의 종을 구현한 '2022 메타버스 서울 제야의 종 페스티벌' 행사 리허설 모습[사진=SKT]

SKT는 안전한 신년맞이를 위해 메타버스 서비스 ‘이프랜드(ifland)’에서 새해맞이 제야의 종 특별행사를 31일 오후 11시부터 진행하고, 정동진에서 해돋이 생중계를 1월 1일 오전 7시부터 진행한다고 밝혔다.
 
SKT는 서울디지털재단과 협력해 이프랜드에 서울광장과 보신각 제야의 종을 구현한 ‘2022 메타버스 서울 제야의 종 페스티벌’을 12월 26일부터 1월 2일까지 8일간 운영한다.
 
2022 메타버스 서울 제야의 종 페스티벌 기간 중 31일 오후 11시부터 진행되는 새해맞이 특별 행사는 △뇌 과학자 정재승 카이스트 교수 특강 △유튜버 피식대학과 래퍼 이영지의 토크콘서트 △신년 카운트다운 △보신각 제야의 종 타종 영상 등으로 구성된다.
 
SKT는 이프랜드에서 국내 일출 명소인 정동진의 해돋이를 실시간으로 감상할 수 있는 ‘2022 근하신년-새해 첫날 해돋이 생중계’ 행사를 1일 오전 7시부터 선보인다.
 
SKT는 이번 행사를 위해 이프랜드 타운홀을 정동진 해돋이 공원으로 단장했다. 정동진 역사(驛舍)와 레일바이크, 소원을 비는 소나무, 정동진 해변 언덕 위의 크루즈 등 실제 정동진의 모습을 본떠 해맞이 공원으로 탈바꿈했다.
 
SKT는 1월 1일부터 오는 7일까지 타운홀 정동진 랜드를 배경으로 가족, 친지, 연인들의 건강과 안녕을 비는 인증샷 이벤트도 진행한다.
 
양맹석 SKT 메타버스 사업 담당은 “연말 연초를 사랑하는 사람들과 안전하고 특별하게 즐길 수 있도록 이번 행사들을 준비했다”면서 “2022년 임인년에도 여러 단체와 협력해 모든 분들이 메타버스 공간에서 즐겁고 소중한 체험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SKT가 이프랜드에 꾸민 ‘정동진 해돋이 공원에서 '2022 근하신년새해 첫날 해돋이 생중계' 행사의 리허설 모습[사진=SKT]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