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롯데호텔 ]

롯데호텔이 여행 전문지 '글로벌 트래블러(Global Traveler)' 주관 '2021 GT 테스티드 어워즈(Global Traveler Tested Reader Survey Awards)'에서 4관왕을 차지했다. 

지난 2004년 미국에서 창간한 글로벌 트래블러는 30만명 이상의 구독자를 보유한 세계적인 여행 전문지로 손꼽힌다.

2021 GT 테스티드 어워즈는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9월까지 전 세계 구독자 대상 주관식 설문조사를 통해 호텔·항공사·공항·면세점 등 글로벌 초호화 여행 분야 우수 기업과 기관을 선정했다.

시그니엘 서울은 2년 연속 '아시아 최고의 호텔(Best Hotel in Asia)'로 선정됐다. 페닌슐라 방콕, 만다린 오리엔탈 타이베이 등 글로벌 호화 호텔들과 경합을 벌인 끝에 차지한 성과다. 

특히 올해는 '콘데 나스트 트래블러 리더스 초이스 어워드 호텔(Condé Nast Traveler's Reader’s Choice Award Hotel)' 아시아 부문 5위 선정, '월드 럭셔리 호텔 어워즈(World Luxury Hotel Awards)' 3관왕 달성 등의 성과를 기록했다.

시그니엘 부산은 '아시아 최고의 신규 호텔(Best New Hotel in Asia)' 1위에 이름을 올렸다. 한국에서는 시그니엘 부산이 유일하다. 

롯데호텔 서울은 10년 연속 '대한민국 최고의 호텔(Best Hotel in South Korea)', 7년 연속 '세계 최고의 마이스 호텔(Best MICE Hotel)'에 선정됐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