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타버스 산업 활성화 위해 산업계가 뭉쳤다, K-META 창립총회 개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이상우 기자
입력 2021-11-09 17:21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KoVRA, MOIBA 연합해 한국메타버스산업협회 창립

  • 산업 현장 목소리 수렴하고, 회원사 공동 사업 추진 등 산업 토대 만들 것

K-META 창립총회가 9일 메타버스 플랫폼을 통해 열렸다[사진=한국메타버스산업협회 제공]


한국메타버스산업협회(K-META)는 메타버스 플랫폼에서 창립총회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에는 메타버스 기업 관계자 130여명이 온라인으로 모여 정관 확정, 임원 선출 등 협회 설립과 운영에 필요한 안건을 승인했다.

초대회장으로 신수정 한국가상증강현실산업협회(KoVRA) 회장과 고진 한국모바일산업연합회(MOIBA) 회장이 공동회장으로 선출됐다. 또한, 이동통신3사, 삼성전자, CJ올리브네트웍스, LG CNS, 네이버, 카카오게임즈, 원스토어 등 국내 IT분야 대표기업, 위지윅스튜디오, 한빛소프트, 스코넥엔터테인먼트, 시어스랩 등 주요 가상융합기술(XR) 관련 기업이 임원사로 선출됐다.

협회는 향후 다양한 분야 신규 회원사 참여를 유도하고, 회원사간 협력, 메타버스 얼라이언스 지원 등 산업을 위한 주도적 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다.

신수정 공동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K-META가 민간의 혁신적인 활동과 정부의 정책적 지원을 연결하는 가교역할을 수행하고, 메타버스 산업이 우리 경제의 새로운 성장동력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고진 공동회장은 "다양한 분야의 산업 현장 목소리를 수렴하고 비즈니스 기회를 발굴해 회원사 공동 사업을 구축하고 이익을 공유하는 토대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정삼 과기정통부 소프트웨어정책관은 "메타버스 사업자단체 출범으로 산업 발전과 생태계 확장을 위한 기업 협력 기반이 마련된 것을 진심으로 축하한다"며, "정부도 혁신적인 선도 프로젝트 발굴과 사업화 지원으로 메타버스 생태계가 활성화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