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윤석열·이철희 면담 취소에…“尹측, 일정 재조정 요청”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봉철 기자
입력 2021-11-09 15:36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조속히 일정 잡겠다고 전해…일정 조율 중”

문재인 대통령이 9일 오전 청와대 영상회의실에서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청와대는 9일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와 이철희 청와대 정무수석 간 만남이 성사되지 않았던 것과 관련해 “현재 일정 조율 중에 있다”고 밝혔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이날 오후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전날 대선 후보 선출 축하 겸 문재인 대통령과의 면담 일정 조율을 위해 윤 후보를 찾았던 이 수석 간 만남이 성사되지 않은 배경 묻는 질문에 “윤 후보 측에서 조속히 일정을 잡겠다고 전해왔다”면서 이같이 답했다.

그러면서 “이전 상황(전날)과 관련해서 윤 후보 측에서 일정 재조정을 요청한 것이었고, 서로 일정이 안 맞았던 것은 아니었다”고 덧붙였다.

윤 후보와 이 수석이 서로 만남을 약속했다가 갑자기 취소된 게 아니라, 윤 후보 측에서 일정 재조정을 요청하면서 전날 만남 자체가 애초부터 확정되지 않았다는 취지로 해석된다.

문 대통령과 윤 후보 간의 정치적 관계에 의한 취소가 아니었다는 점을 강조한 것으로 보인다.

청와대는 또 더불어민주당이 올해 10~15조원가량 걷힐 것으로 예상되는 초과세수 납부를 내년으로 유예하는 방식으로 내년 1월 재난지원금 지급을 검토하고 있는 것과 관련해서는 “당정이 의견을 조율하면서 현명한 결론을 도출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원론적인 답변을 내놨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