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혁신학교를 경험한 학생, 학부모, 교원이 혁신학교 성과 논의
  • 토론회를 통해 혁신학교 정책 이해와 공감대 형성 기회 마련

‘2021 혁신학교 성과와 학생성장’ 토론회 포스터 [사진=경기도교육청 제공]

경기도교육청은 오는 20일 혁신학교 졸업생과 학부모, 교사가 함께 ‘2021 혁신학교 성과와 학생성장’을 공유하고 토론하는 자리를 마련한다고 밝혔다.

도교육청에 따르면 지난 2009년 시작해 올해로 13년 차에 접어든 혁신학교 성과를 교육 관점에서 여러 각도로 평가・분석하고 혁신학교를 졸업한 학생들이 직접 의견을 말할 수 있도록 이번 토론회를 계획했다.

이날 토론회 참석자는 △연구위원 정재엽(경기도교육연구원), △혁신고등학교 졸업생 심규원・이가람・이철범, △교사 김태호(갈매고), △학부모 양정윤이다.

토론회에서는 구성원들이 혁신학교 교육활동을 통해 느낀 학교만족도, 자아개념, 교사관계, 교우관계, 학습효능감 측면의 성과도 공유한다.

특히 토론회에 참석하는 학생들은 혁신고등학교 졸업생들이 주도해 만든 연대 ‘까지’를 중심으로 다년간 지속해 온 모임에서 서로가 공유한 생각들을 발표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혁신고등학교 재학생 학부모, 혁신고등학교에 근무하는 교사, 혁신학교 관련 연구를 진행한 연구자가 최근 혁신학교를 둘러싼 평가들에 대해 저마다의 생각을 이야기한다.

도교육청은 토론회 논의 내용을 바탕으로 혁신학교 정책 방향을 이어 미래교육으로 확장해 갈 계획이다.

도교육청은 이번 토론회를 통해 △미래형 혁신학교 정책으로 학생 중심교육 실현 △교육공동체 참여와 학교 간 연계를 통해 혁신 문화 확산 △혁신학교 운영 활성화로 모두가 함께하는 학교혁신 지속 추진 △혁신고등학교에 대한 긍정적 인식 강화 등을 기대했다.
 
김범진 도교육청 학교정책과장은 “최근 혁신학교 정책을 둘러싼 여러 논란은 혁신학교 교육활동을 오해한 측면이 크다”면서, “2022학년도 도내 57% 학교가 혁신학교인 만큼 이번 토론회가 교육가족이 혁신학교 정책을 더 깊이 이해하고 공감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토론회는 이날 오후 3시부터 경기도교육청 유튜브를 통해 혁신교육과 혁신학교에 관심있는 학생, 학부모, 교원 등 누구나 시청할 수 있으며 실시간 댓글로 토론자와 소통할 수도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