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따옴표 저널리즘의 문제를 다룬 ‘66.99팀’ 문체부장관상 선정

[사진=언론진흥재단 제공]

한국언론진흥재단이 2021년 뉴스빅데이터 해커톤에서 대상인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에 ‘따옴표 저널리즘의 문제’를 다룬 ‘66.99팀’ 등 총 6개 팀을 수상자로 선정했다고 18일 밝혔다.

‘66.99'팀은 기사 헤드라인에서 과도한 직접 인용구 사용의 문제를 머신러닝 모델 개발을 통해 해결하는 아이디어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최우수상인 한국언론진흥재단 이사장상에는 ‘이슈타임라인 서비스 뉴스트링(NewString)’의 '경우의수'팀, ‘문단 중심의 뉴스 서비스’의 '슬리버'팀, 우수상에는 ‘유권자를 위한 후보자 분석 서비스’의 '보터'팀, ‘맞춤형 환경정보 및 실천활동 제공 서비스 그루(Grew)’의 '비그린'팀, ‘뉴스를 통한 금융범죄 수사 및 재판 추적서비스’의 '위고업'팀이 각각 차지했다.

뉴스빅데이터 해커톤은 재단의 빅카인즈(뉴스빅데이터 분석시스템)와 연계해 뉴스를 활용한 혁신적이고 창의적인 민간의 아이디어를 발굴해 국민 생활을 편리하게 하고, 뉴스데이터의 활용가치를 높이고자 시작됐다. 올해로 3회째를 맞았으며, 지난 8월 총 40개팀이 참여해 예선을 통과한 12개 팀이 본선에서 경쟁했다.
 

[사진=언론진흥재단 제공]

이번 본선 대회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사전 녹화를 통한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되됐다. 대회 대상 수상팀은 500만원, 최우수상 수상팀은 각 200만원, 우수상 수상팀은 각 100만원 씩 상금을 수여 받는다.

한편, 이번 시상식은 오는 30일 정동 1928 아트센터에서 KPF 저널리즘 주간행사와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