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고의 맛과 당도, 스타 영천 샤인머스캣, 해외에서 인기

최기문 영천시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영천 샤인머스캣 선적에 앞서 기념행사를 거행하고 있다.[사진= 영천시 제공]

경북 영천시(시장 최기문)의 전략 농산물인 '샤인머스캣'이 과일의 본고장 미국을 포함한 북미에 수출이라는 쾌거를 이뤄냈다.  

이에 따라 영천시는 지난 15일 금호농협 강남지점 농산물산지유통센터(APC)에서 샤인머스캣 대미 수출 선적식을 가졌다고 17일 밝혔다.

오늘 미국 수출포도 선적식은 최기문 영천시장을 비롯해 조영제 영천시의회 의장, 김천덕 금호농협 조합장, 김무수 금호농협 포도수출공선회 회장 등이 참석해 영천 샤인머스켓의 미국 수출을 축하했다. 오전에는 캐나다수출 물량도 선적했다.

금호농협은 미국과 중국 수출을 위한 정부 수출 단지로 지정 받은 상태로 미국 수출은 물론 동남아 등 수출 시장을 다변화하고 있으며, 올해는 캐나다, 미국을 주요 수출 시장 삼아 공격적인 해외 마케팅 활동도 계획하고 있다.

'스타 영천, 스타샤인머스캣' 수출은 국내 내수 가격보다 높은 가격으로 수출되고 있고, 현지 소비자 반응도 좋아 수출을 통한 농가 소득 증대와 생산량이 급증하면서 가격 하락이 예상되는 국내 시장의 한계를 극복할 수 있어, 영천 샤인머스캣의 시장의 전망을 밝게 하고 있다.

올해 영천시 샤인머스캣 수출은 개별 농가들의 재배 기술 향상과 생산자 단체, 농협 등이 함께 해외 수출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어, 수출이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영천시에도 코로나19로 인해 선박과 항공기의 운행 횟수 감소, 물류비 폭등, 동남아 코로나19 재 확산 등 여러 가지 어려운 여건이 많지만 위기를 기회로 삼기 위해 미국, 홍콩, 베트남 등지에서 공격적인 해외 마케팅을 펼칠 계획이다.

한편 영천시는 2년 연속 농 식품 수출 정책 우수 상을 수상해 상 사업비 2000만원을 확보했고, 수출 실적에 따라 수출 업체에 포장재를 지원할 예정이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최근 샤인머스캣 재배 면적과 생산량이 확대돼 국내 가격 지지를 위해 수출 시장 확보가 중요 해졌다”며 “앞으로 보다 다양한 지원과 수출 단지 육성을 통해 농가 소득 증대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