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바이든, 노련한 리더십…북·미 대화 시작되면 한반도 문제 풀릴 것”

김봉철 기자입력 : 2021-09-25 20:48
美 ABC방송 ‘나이트라인’과 인터뷰…“北 대화 호응 기대”

문재인 대통령과 그룹 BTS(방탄소년단)가 21일 오후(현지시간) 뉴욕 주유엔대표부에서 미국 ABC 방송과 인터뷰에 앞서 환담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을 노련한 리더십을 가졌다고 평가하며, 북·미 대화가 시작되면 한반도 문제가 풀릴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25일(현지시간) BTS와 함께 출연한 미국 ABC방송 ‘나이트라인’과의 인터뷰에서 “바이든 대통령은 외교 경험이 많고, 아주 노련한 리더십을 갖고 있다”면서 “미국과 북한 간 대화가 시작되기만 하면 한반도 문제가 풀릴 수 있는 단서가 열릴 것이라고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북한도 하루빨리 대화에 호응하기를 촉구한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전 세계적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퇴치를 위해 코백스(COVAX·코로나 백신 국제 공동구매 프로젝트)에 2억 달러를 공여하기로 한 것과 관련, “백신 후발국가, 개도국들에게 선진국들이 보다 많은 백신을 지원해서 누구나 공평하게 백신에 접근할 수 있는 권리를 보장해주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특히 문 대통령은 “한국은 방역 모범국가라는 평가를 받았다”면서 “다만 백신 접종을 조금 늦게 시작했는데 굉장히 빠르게 접종되고 있기 때문에 다음 달이 지나면 백신 접종률에서도 세계에서 앞서가는 나라가 될 것”이라고 강한 자신감을 나타냈다.

또한 문 대통령은 BTS(방탄소년단) 팬덤을 비롯해 전 세계적으로 한류 열풍이 불고 있는 데 대해 “문화의 힘이 아주 위대하다”며 “문화가 요즘은 바로 국격을 보여주는 것이기도 하다”고 역설했다.

문 대통령은 “K-팝, K-드라마 등 우리 BTS를 비롯해서 한류 문화를 대표하는 분들에게 제가 감사를 표하지 않을 수 없다”면서 “외교무대에서 굉장히 많은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