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신규확진 2008명···이틀 만에 다시 2000명대

이효정 기자입력 : 2021-09-17 09:52
지역 1973명, 해외 35명

[사진=연합뉴스]


17일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다시 2000명대로 올라섰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이날 0시 기준 신규 확진자가 2008명 늘어 누적 28만1938명이라고 밝혔다.

전날(1943명)보다 65명 늘면서 지난 15일(2079명) 이후 이틀 만에 다시 2000명대를 나타냈다.

지난주 금요일(9월 10일)의 1892명과 비교하면 116명 늘었다.

특히,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확산세가 거세지면서 지난달 20일(2050명) 이후 4주 만에 다시 ‘금요일 2000명대’를 기록했다.

하루 확진자는 지난 7월 7일(1211명) 이후 73일 연속 네 자릿수로 집계됐다.

지난 11일부터 이날까지 최근 1주간 발생한 신규 확진자만 보면 일별로 1864명→1755명→1433명→1497명→2079명→1943명→2008명을 기록해 하루 최소 1400명 이상씩 나왔고, 많게는 2000명 안팎을 오갔다.

1주간 하루 평균 1797명꼴로 나온 가운데 지역발생 확진자는 평균 1766명이다.

이날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1973명, 해외유입이 35명이다.

지역발생 확진자 가운데 서울 738명, 경기 655명, 인천 139명 등 수도권이 총 1532명(77.6%)이다. 수도권 확진자는 전날(1506명)에 이어 이틀째 1500명대에 달했다.

비수도권은 총 441명(22.4%)이다. 비수도권 확진자는 지난 15일부터 사흘 연속(401명→415명→441명) 400명대를 이어갔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