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공항공사, 추석 연휴 특별교통대책본부 운영

윤주혜 기자입력 : 2021-09-16 15:15
9월17~22일, 전국공항 국내선 여객 114만명, 항공 8678편 운항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 활동 강화

현장점검사진 [사진=한국공항공사 제공]



한국공항공사는 올해 추석 연휴를 맞이해 오는 17일부터 22일까지 본사 및 김포공항 등 전국 14개 공항에 특별교통대책본부를 편성·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14개 공항은 김포, 김해, 제주, 대구, 울산, 청주, 양양, 무안, 광주, 여수, 사천, 포항, 군산, 원주(인천 제외)다. 

이 기간 중 공항을 이용할 것으로 예상되는 여객 수는 국내선 약 114만 명(전년 추석 연휴 대비 8.6% 증가)이며, 1857편의 임시 항공편을 포함해 총 8678편의 항공기가 운항된다. 전국공항 기준 9월 22일이 가장 혼잡할 것으로 예상된다.

공사는 비정상 상황에 대비해 전국공항 시설의 안전 및 방역 상황 점검을 마쳤다. 

공사는 이번 연휴기간 여객이 안심하고 공항을 이용할 수 있도록 방역 및 소독 주기를 확대하고 거리두기 안내를 강화하는 등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또한 여객 접점에 근무 인력을 증원 배치해 혼잡상황을 최소화하고 있다.

연휴기간 공항에 평소보다 일찍 이동해 보안 검색장에 조기 도착하는 것이 권장되며, 마스크 착용 및 사회적 거리두기 유지 등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한 자발적 동참이 필요하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