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코로나19 사태에도 FDI 기업 지원에 만전 기할 것”

Hoàng Phương Ly phóng viên입력 : 2021-09-01 18:27
베트남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속에서 외국투자(FDI) 기업들에 대한 지원에 끊임없는 노력을 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8일 팜민찐 베트남 총리는 세계 각국의 기업대표, 기업협회 및 관련된 부처와 함께한 전국온라인회의에서 "정부가 기업의 최근 어려움을 이해하고 공감한다"며 "기업의 생산 활동을 재개하여 유지하는 것 등 기업을 최대한 많이 도와줄 수 있도록 정부와 지방자치단체는 최상의 지원 조건을 만들어 노력해왔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 4월 27일부터 시작된 베트남의 4차 대유행은 전파력이 더 강한 인도 유래 '델타형' 변이 바이러스의 침입으로 인해 이전 1·2·3차 대유행보다 더 복잡하고 예측할 수 없게 발전하고 있다”며 “많은 외국인 투자 기업이 있는 박장성과 박닌성은 심각한 피해를 당했다. 다만 당시에 지방자치단체는 공장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많은 과감한 조치를 취해왔다”고 강조했다.

이날 회의에서 각국의 기업대표들은 현 상황의 어려움을 호소하며 정부 당국에 제언했다. 최주호 삼성 베트남 복합단지장은 "위험한 이번 4차 확산 상황 속에 베트남 당국이 전염병 퇴치를 위한 단호한 조치를 신속하게 시행하는 것을 다시 한번 목격했다"며 "동시에 기업들의 비즈니스 활동이 중단되지 않도록 정부당국은 많은 유연하고 창의적인 솔루션을 제공해 줄 것을 바란다"고 말했다.

이온 베트남(Aeon Vietnam)의 후루사와 야스유키(Furusawa Yasuyuki) 총괄 이사는 "출근 직원에 대한 의무적인 코로나19 테스트 비용으로 인해 현재 우리 기업이 운영을 유지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우리는 근로자를 지원하는 데 더 많은 시간을 할애할 수 있도록 사회 보험, 부가가치세 및 건강보험 지불기간을 연장할 것을 정부당국에 요청한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박장성 당국은 '기업 동반 및 지원'이라는 방침으로 안전한 생산 모델을 구축하기 위해 FDI 기업과 긴밀히 협력하여 경제 발전 방향을 설정했다고 밝혔다. 또한 식당, 숙박시설부터 공장, 작업장까지 폐쇄된 프로세스, 공장에서 역학 검사 프로세스 등을 구축하는 데 도움이 되도록 박장성 당국은 간부를 파견했다고 밝혔다.

베트남 북부의 산업벨트로 불리는 박장성, 박닌성, 빈푹성 등은 수만명의 근로자를 고용하는 대규모 프로젝트를 포함하여 많은 외국인직접투자(FDI) 프로젝트를 집중시킨 지역이다.

베트남 정부는 외국 기업들이 코로나19 상황에서 어려움을 극복하고 생산 및 비즈니스 활동을 안정시킬 수 있도록 세금 납부 유예, 토지 임대료 감면 등 다양한 지원 정책을 제공할 방침이다.

국세청은 지난해 약 129조동(약 6조5532억원)에 달하는 △납세 기간과 토지 임대료를 연장 △정부와 재무부가 규정한 토지 임대의 수수료·세금·부과금 등을 면제 또는 감면 등 지원 솔루션을 실행했다고 밝혔다. 이중 납세 기간과 토지 임대료를 연장하는 금액이 약 97조5000만동, 토지 임대의 수수료·세금·부과금 등을 면제 또는 감면하는 금액이 31조5000만동 이상 기록했다. 아울러 국세청은 2021년에는 연초부터 실행된 솔루션과 곧 진행될 솔루션을 고려할 때 세금, 수수료, 공과금 및 토지 임대료가 약 138조동(약 7조104억원)에 달하는 기업과 국민들을 지원할 예정이다.

베트남 정부는 “일련의 조치들은 기업의 생산 및 비즈니스 활동을 방해하는 어려움, 장애물 및 병목 현상을 제거하고, 일시적으로 중단되거나 해산되는 기업의 수를 줄이고 생산을 최대한 빨리 복원하려는 베트남 정부의 결의를 보여준다”며 “이를 통해 베트남 정부에 대한 기업의 신뢰도 또한 높아질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달 8일 팜민찐 베트남 총리(오른쪽)는 세계 각국의 기업대표, 기업협회와 함께한 회의에서 주베트남 유럽​​상공회의소(EuroCham) 회장과 대화하고 있다. [사진=베트남 정부 공보]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