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경기도민 전체 재난지원금 지급 검토”

조재형 기자입력 : 2021-08-01 19:46
“시·군에 공식 요청…경기도 부담할 능력 있어"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지사가 1일 충남 예산 윤봉길 의사 사당인 충의사로 향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도 지사가 1일 경기도민 전원에 재난지원금 지급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충남 예산 윤봉길기념관을 방문한 자리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재난지원금 지급 대상에서 배제된 나머지 12%의 도민 전원에게 지원금을 지급하는 쪽으로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특히 이 지사는 “이 같은 방안을 경기도 시·군에 논의해 달라고 공식 요청했다”며 “필요한 예산의 절반을 경기도가 부담해 달라는 의견이 있었지만, 경기도는 절반보다 더 많이 부담할 필요도 있고 그런 능력이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민주당도 처음 전원 지급을 당론으로 정했지만 야당이 합의했다가 일방적으로 파기하고 기획재정부가 끝까지 반대하는 바람에 88%로 희한한 타협을 봤다”고 주장했다.

이어 “세금을 더 많이 낸 고소득자를 국가정책 혜택에서 배제하는 것은 민주원리나 헌법 대정신에 반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한편, 이 지사는 방명록에 ‘일제의 심장에 투탄하는 윤봉길 의사의 마음으로 정치개혁·사회개혁에 나서겠습니다’라고 적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