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하반기 임대주택 7만5000가구 공급…수도권에 4만 가구

안선영 기자입력 : 2021-06-27 11:00
올해 총 13만2000가구 임대주택 공급계획

LH 임대주택 전경[사진=LH 제공]


LH는 주거복지로드맵 등 정부정책 이행과 국민 주거안정 실현을 위해 올 하반기 전국에 7만5000여가구의 임대주택을 공급한다고 27일 밝혔다.

LH는 올해 총 13만2000가구의 임대주택 공급계획 중 상반기까지 건설·매입·전세임대 등 다양한 유형의 임대주택 5만6773가구를 공급했다.

7월부터는 전국에 총 7만5284가구의 주택을 공급한다. 주택유형 별로는 국민·영구·행복주택 등 건설임대 2만9686가구, 매입임대 2만9311가구, 전세임대 1만6287가구다.

지역별로는 수요가 가장 많은 서울·경기·인천 등 수도권에 4만1786가구를, 광역시 및 기타지역에는 3만3498가구를 순차적으로 공급한다.

지난해 발표된 전세대책의 지속 이행을 위한 공급(2만3000가구)도 추진한다.

별도의 소득·자산요건 없이 최대 6년간 전세로 임대하는 공공전세 5841가구, 임대주택 품질 제고를 위해 주요 건축공정에 LH가 직접 참여해 매입·임대하는 신축매입약정 1만2657가구를 비롯해 고시원·숙박시설 등의 도심 비주거 시설을 리모델링해 청년·1인 가구에게 공급하는 비주택리모델링 4500가구 공급을 추진한다.

연말에는 통합공공임대주택을 국내 최초로 시범 공급한다. 이는 영구·국민·행복주택을 하나로 통합한 것으로, 유형별로 달랐던 소득·자산 기준 등을 일원화해 수요자들이 보다 쉽게 임대주택을 신청할 수 있다. 시범사업은 과천지식정보타운 및 남양주별내 사업지구 내 2개 단지에 약 1100가구 공급이 예정돼 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