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아주미디어그룹 데일리동방 직원 공개채용 2021.01.04(월) ~ 01.15(금), 18시까지 배너 닫기

원·달러 환율 하락 출발…1110원대 중반서 등락 가능성 유력

한영훈 기자입력 : 2021-04-20 10:04

[사진=연합]

원·달러 환율이 하락 출발했다.

20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환율은 전 거래일보다 1.6원 내린 1115.6원에 출발했다. 이후 9시 52분 기준으로 1115.8원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이는 달러화 약세에 기인한 행보다. 달러화 가치는 이번주 재개를 앞둔 미국 20년 국채 입찰 등에 대한 경계감에 6주 만에 최저치 부근까지 떨어졌다.

이날 환율은 1110원대 중반에서 등락을 이어갈 것으로 전망된다.

하나은행 외환 담당자는 “미국 국채금리에 기인한 달러 약세가 지속될 경우 추가 하락이 이뤄질 수도 있다”며 “그러나 1110원대 초반에 대한 저점 인식 매수세 유입과 배당금 역송금 경계 등이 하방을 지지할 전망”이라고 말했다.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