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21] 권봉석 LG전자 사장 “혁신의 여정 멈추지 않겠다”

장은영 기자입력 : 2021-01-11 22:00
“예상치 못한 방식으로 빠르게 변하고 있는 시대에 고객들이 더 나은 삶을 최대한 누릴 수 있도록 편리와 재미는 물론 소중한 일상을 안전하게 지킬 수 있는 방법을 제공하겠다.”

권봉석 LG전자 사장은 11일(미국 현지시각) 온라인으로 열린 세계 최대 기술 전시회 ‘CES 2021’ 프레스 콘퍼런스에서 “LG전자는 혁신의 여정을 멈추지 않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권 사장이 ‘시작’ 버튼을 누르자 ‘소중한 일상은 계속됩니다’라는 슬로건이 보이면서 본격적으로 행사가 시작됐다.

김진홍 글로벌마케팅센터장 전무, 페기 앙(Peggy Ang) 미국법인 마케팅담당, 사무엘 장(Samuel Chang) 북미이노베이션센터 상무 등 각 분야 전문가 7명이 이어서 등장했다.

이들은 뉴노멀 시대에 맞는 라이프 스타일과 고객의 더 나은 삶을 위한 혁신 기술을 소개했다.

 

LG 프레스 콘퍼런스에서 'LG 롤러블'이 나오는 장면. [사진=LG전자 제공]


먼저, ‘LG 롤러블’이 펼쳐지고 말려 들어가는 장면이 두 차례 나왔다. 화면 크기를 늘리고 줄일 수 있는 LG 롤러블이 영상에 나온 건 이번이 처음이다.

콘퍼런스 마무리에는 ‘More to Explore’라는 문구가 나와, 이 제품이 ‘익스플로러 프로젝트’와 관련된 것임을 암시했다. 익스플로러 프로젝트는 라이프 스타일 변화에 맞춘 스마트폰의 진화된 사용성에 무게를 두고, 성장 가능성 있는 영역을 발굴해 나가겠다는 LG전자의 프로젝트다.

 

2021 LG 올레드 TV 라인업. [사진=LG전자 제공]


차세대 올레드 패널을 탑재한 TV ‘올레드 에보’도 처음으로 공개했다. 올레드 에보는 4K HDR 올레드, 8K 올레드에서 올레드 소자 성능이 한 단계 더 업그레이드됐다. 빛의 파장을 정교하게 구현해 기존 올레드 TV에 비해 더 선명하고 밝은 화질을 보여준다.

미니 LED TV인 QNED TV 라인업과 공간 인테리어 가전 LG 오브제 컬렉션, 건강·위생 기능과 디자인을 강화한 프리미엄 가전도 선보였다.

라이프스타일 플랫폼 LG 씽큐 앱은 지능형 플랫폼으로 한 단계 도약했다. LG전자는 개방형 혁신을 기반으로 다양한 파트너사와 협력해 LG 씽큐 앱의 플랫폼 생태계를 확장했다.

또 LG전자는 고객이 LG 씽큐 앱을 이용해 식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글로벌 식품 업체인 네슬레, 크래프트 하인즈 등과 협력한다고 발표했다.

아울러 LG전자는 미국의 홈서비스 업체 홈어드바이저와도 제휴한다. 고객들은 집 안에 있는 가전을 다른 공간에 설치하고 싶을 때, LG 씽큐 앱에서 해당 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다.
 

김진홍 글로벌마케팅센터장 전무가 '소중한 일상은 계속됩니다. LG와 함께 홈 라이프를 편안하게 누리세요'라는 주제로 연설하는 모습. [사진=LG전자 제공]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