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지역아동센터 장학생들에 '꿈나무 장학금' 전달

서대웅 기자입력 : 2020-12-09 08:53

권광석 우리은행장이 장학생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우리은행]


우리은행은 서울시 중구 본점에서 '우리은행 꿈나무 장학금 전달식'을 갖고, 자매결연을 맺고 있는 지역아동센터 소속 장학생 75명에게 장학금을 전달했다고 9일 밝혔다.

이날 장학금 전달식은 권광석 행장과 장학생들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화상회의 시스템을 활용한 온라인 행사로 진행됐다. 75명의 꿈나무 장학생은 우리은행이 자매결연을 맺은 지역아동센터에서 학업에 성실히 임하는 초·중·고 학생 중 추천을 받아 선정했다. 선정된 학생들에게는 장학금과 장학증서를 수여했다.

'우리은행 꿈나무 장학사업'은 임직원들이 급여 일부를 자발적으로 기부해 조성한 '우리사랑기금'을 활용한 미래세대 육성사업으로, 2011년부터 10년째 지속해 오고 있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로 힘든 한 해를 보냈을 장학생들을 위해 임직원들이 직접 작성한 응원 메시지를 함께 전달했다.

권광석 행장은 "임직원들의 작은 정성과 마음이 우리 꿈나무 장학생들에게 전해져 선한 영향력을 끼치는 인재로 성장하길 바란다"며 "우리은행은 앞으로도 미래 인재 육성을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