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 '힐스테이트 도안 2차' 평균 67.32 대 1 기록

한지연 기자입력 : 2020-12-04 17:27
총 3만4740건 청약 접수…지난 상반기 ‘힐스테이트 도안’ 이어 연이은 흥행 성공

[사진=힐스테이트 도안 2차 전경. 현대엔지니어링 제공]



현대엔지니어링은 대전 도안신도시에서 분양한 '힐스테이트 도안 2차'가 평균 67대1의 경쟁률로 성황리에 마감됐다고 4일 밝혔다.

청약홈에 따르면 힐스테이트 도안 2차는 516실 모집에 총 3만4740건이 접수돼 평균 67.32 대 1의 경쟁률로 청약을 마감했다. 최고 경쟁률은 4블록 1군으로 총 6619건의 통장이 몰려 평균 330.95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분양 관계자는 "분양 시작 4일 만에 완판 신화를 기록한 힐스테이트 도안 바로 옆에 들어서는 후속단지"라며 "이미 가치를 인정받은 입지에 도안신도시 내에 부족한 중소형 평형으로 구성된 점과 타 단지에서 보기 힘든 저층부 다락 특화설계 및 현대엔지니어링의 특화 주거상품인 넥스트 스마트 솔루션이 국내 최초로 적용되는 등 차별화된 상품성을 갖춰 많은 호응을 받은 것 같다"고 말했다.

힐스테이트 도안 2차는 대전광역시 유성구 용계동 667-1, 2, 4, 5번지에 지하 4층~지상 14층, 8개 동, 전용면적 84㎡, 총 516실(4블록 258실, 7블록 258실) 규모의 주거용 오피스텔로 조성된다.

단지 저층부에는 단지 내 상업시설인 '힐스에비뉴 도안 2차'가(총면적 약 1만7159.57㎡, 총 166개 점포) 함께 구성돼 진정한 원스톱라이프를 누릴 수 있으며, 힐스에비뉴 도안 2차는 4블록과 7블록을 합쳐서 약 200m 스트리트형 상업시설로 조성될 예정이다.

한편, 단지는 다양한 금융혜택도 선보여 주목된다. 1차 계약금 1000만 원 정액제와 중도금 60% 이자후불제 혜택을 제공하며, 상업시설은 중도금 40% 무이자 혜택을 제공한다. 이에 소비자의 자금 부담은 한층 줄어들 것으로 전망돼 계약에도 많은 관심이 이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힐스테이트 도안 2차의 모델하우스는 대전시 유성구 용계동 672-1번지 일원에 위치한다.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