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밤중 부산 한 아파트 비상계단서 불…8명 연기흡입

윤동 기자입력 : 2020-10-24 13:05
24일 오전 3시경 부산 해운대구 재송동 한 아파트 21층 비상계단 방화문 인근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났다.

이 불로 주민 8명이 연기를 들이마셔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이들 모두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불은 비상계단 방화문 벽면 등을 태우고 20분 만에 꺼졌다.

최초로 신고를 한 아파트 한 주민은 "잠을 자던 중 타는 냄새가 나 출입문을 열자 복도에서 연기가 많이 나고 있었다"고 경찰에 진술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