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증시 마감] FOMC 실망감에 혼조세…日닛케이 0.67%↓

배인선 중국본부 팀장입력 : 2020-09-17 16:17
中증시 혼조세…상하이종합 0.41%↓ 선전성분 0.03%↑

아시아증시 마감 [사진=로이터]
 

17일 아시아 주요국 증시는 간밤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 Fed)의 FOMC(연방공개시장위원회) 회의 결과에 대한 실망감으로 혼조세를 보였다.  

이날 일본 닛케이225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156.16포인트(0.67%) 내린 2만3319.37로 거래를 마감했다. 토픽스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5.95포인트(0.36%) 상승한 1638.40으로 장을 닫았다.

중국증시는 혼조세를 나타냈다. 상하이종합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13.49포인트(0.41%) 하락한 3270.44로 거래를 마쳤다. 반면, 선전성분지수는 3.91포인트(0.03%) 오른 1만3015.19로 거래를 마쳤다. 창업판 지수도 2.52포인트(0.1%) 소폭 오른 2557.32로 장을 마감했다. 

중화권 증시도 혼조세다. 대만 가권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104.02포인트(0.8%) 하락한 1만2872.74로 장을 마감했다. 홍콩 항셍지수는 현지시간 오후 3시 기준 전 거래일 대비 400포인트(1.65%) 내린 2만4320선에서 움직이는 중이다. 

미국 연준은 전날 오는 2023년까지 금리를 동결하겠다는 점을 시사하는 등 장기 저금리 방침을 명확하게 밝혔다. 하지만 이는 이미 시장에서 예상했던 것인 데다가, 연준이 자산매입과 관련해 더 적극적인 발언을 내놓지 않은 점은 실망스럽다는 평가도 나왔다. 
 
글로벌 k-방역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