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탄역 헤리엇' 전타입 1순위 마감…최고 경쟁률 388.32대1

안선영 기자입력 : 2020-06-03 08:58

[사진=현대 BS&C 제공]


현대 BS&C가 공급한 '동탄역 헤리엇'이 1순위 청약에서 평균 경쟁률 149.46대1을 기록하며 전타입 마감됐다.

3일 한국감정원 청약홈에 따르면 전체 428가구를 일반분양으로 내놓은 동탄역 헤리엇은 특별공급 53세대를 제외한 375가구 모집에 총 5만6047의 청약자가 몰렸다. 전 타입 중 97㎡A는 25가구 모집에 총 9708건의 청약이 접수돼 388.32대1의 최고 경쟁률을 기록했다.

당첨자는 오는 10일 발표하며, 계약기간은 22일부터 5일간 진행된다.

동탄역 헤리엇은 지하 2층~지상 최고 16층, 9개 동, 전용 97~155㎡, 총 428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단지 내에는 오피스텔인 '동탄역 헤리엇 에디션84' 150실과 대형 상업시설인 동탄역 헤리엇 파인즈몰이 함께 들어설 예정이다.

입주는 2022년 10월 예정이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