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관내 교회 신도 검체 검사

(군포) 박재천 기자입력 : 2020-06-02 10:21
주일 예배 본 52명 중 관내 거주 16명

군포시청사 전경.[아주경제DB]

경기 군포시는 제주도로 단체여행을 다녀온 후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관내 교회 3곳의 신도들에 대해 2일 검체 검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검사대상 신도는 지난달 24일 이들 3개 교회에서 주일 예배를 본 52명 가운데 군포 관내 거주 16명이다.

타 지역 신도 36명에 대해서는 해당 지자체 보건소에 통보해 검사가 이뤄지도록 했다.

시는 이번 검사가 교회 관련 추가 확산을 차단하기 위한 것이라는 입장이다.

특히, 이들 교회 3곳의 예배에 참석한 신도들에게 개별적으로 연락을 취해 거리두기 준수와 사회적 활동 자제 등을 요청했다.

한편 시는 확진자가 발생한 3곳의 교회에 대해 별도 명령시까지 폐쇄했고,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은 6개 교회에 대해서는 시설운영중단 권고조치를 내린 상태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