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화, 내일 정경두와 '유엔 평화유지 장관회의' 준비위 회의 주재

박경은 기자입력 : 2020-05-21 17:22
유엔 평화유지 장관회의, 2021년 서울서 개최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오는 22일 정경두 국방부 장관과 함께 내년 서울에서 열리는 '유엔 평화유지 장관회의' 준비위원회 1차 회의를 주재한다.

김인철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오후 서울 종로구 외교부 청사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2016년 출범 이래 네 번째로 개최될 '유엔 평화유지 장관회의'는 유엔총회 산하 평화유지활동 특별위원회 회원국 대표 등이 참석하는 유엔 평화 분야의 주요 고위급 회의"라며 이같이 밝혔다.

김 대변인은 "이번 준비회의를 통해 관계부처, 기관 간 장관회의 준비 추진계획과 협업 방안 등을 논의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유엔 평화유지 장관회의'는 유엔의 장관급 정례 협의체로 80여개 나라의 대표들이 참석해 평화와 안보 현안을 논의하는 자리다. 지난 2016년 출범 이래 세 차례 회의가 열렸고, 2021년에는 한국에서 회의가 열린다.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지난달 28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외교통일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