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영 '울산 지웰시티 자이' 13일 모델하우스 오픈

강영관 기자입력 : 2020-05-12 10:22
2개 단지, 18개동 전용 59~107㎡ 총 2687가구…1,2단지 중복청약 가능

울산 지웰시티 자이 투시도 [이미지= 신영 제공]


㈜신영은 13일 울산 동구 서부동 일대에 공급하는 '울산 지웰시티 자이' 모델하우스 문을 열고 본격 분양에 돌입한다.

울산 지웰시티 자이는 총 2개 단지로, 지하 5층~지상 최고 37층 18개동 전용면적 59~107㎡ 총 2687가구 규모로 이뤄졌다. 1단지는 지하 3층~지상 35층 9개동 전용 59~84㎡ 1371가구이며, 2단지는 지하 5층~지상 37층 9개동 전용 84~107㎡ 1316가구다.

전용면적별로는 △59㎡ 368가구 △84㎡ 2209가구 △107㎡ 110가구 등 전용 85㎡ 이하 중소형이 전체의 96%가량을 차지하고 있다. 시공은 울산 동구에서 첫선을 보이는 GS건설이 맡았다.

단지 내 국공립어린이집이 유치될 예정인 것을 비롯해 서부유치원, 서부초, 녹수초, 현대중, 현대청운중, 현대고, 현대청운고 등의 학교시설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고 울산동부도서관, 학원가 등도 인접해 있다. 여기에 현대백화점(울산 동구점), 울산대학교병원을 비롯해 공연, 전시, 영화, 강좌 등 다양한 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는 현대예술관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다.

교통 여건도 양호하다. 2016년 울산대교가 개통되면서 울산 시내로 이동하기가 한층 편리해졌을 뿐 아니라 단지 인근 방어진순환도로, 봉수로, 염포로, 염포산터널 등을 통해 울산 동구 및 타 지역으로 쉽게 이동할 수 있다.

비규제지역 내 공급되는 만큼 주택 수에 상관없이 6개월 이상 청약통장 보유 시 1순위 청약 조건이 충족된다. 분양권 전매 제한 기간도 6개월로 짧다. 청약일정은 5월 25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26일 1순위, 27일 2순위를 받는다. 1단지와 2단지 중복 청약이 가능하다. 입주는 2023년 5월 예정이다.

울산 지웰시티 자이 모델하우스는 울산 남구 달동 번영사거리 인근에 마련됐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오픈 기간 동안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관람을 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또한 열화상 카메라와 비접촉식 체온계로 총 3회 체온을 측정해 안전한 관람을 유도하고, 체온이 37.3도를 넘거나 마스크 미착용 시에는 입장이 불가능하다.

제11회 2020GGGF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