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양주시청, 사망자 나온 양주 요양원 관련 139명 모두 '음성' 발표

장윤정 기자입력 : 2020-04-01 09:19
경기 양주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뒤 숨진 환자가 발생한 장흥면 베스트케어요양원 종사자와 입소자 139명을 전수 검사한 결과 모두 음성으로 나왔다고 1일 밝혔다.

[사진=양주시제공]

앞서 이 요양원에서 지내던 75세 남성 A씨가 의정부성모병원으로 옮겨져 지난달 29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뒤 약 4시간 만인 다음날 오전 1시께 숨졌다.

이에 따라 방역 당국은 밀접 접촉자뿐만 아니라 병원 종사자 54명, 입소자 85명 등 139명 전원의 검체를 채취해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했다.

A씨의 가족 3명과 A씨를 요양원에서 의정부성모병원으로 옮긴 사설 구급차 운전기사 2명도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