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부대표에 김광옥 전 한국투자파트너스 전무

서대웅 기자입력 : 2020-03-31 09:24
정기주총 개최, 사외이사 2명·기타비상무이사 1명 신규 선임
카카오뱅크는 지난 30일 정기 주주총회를 열고, 김광옥 전 한국투자파트너스 전무를 부대표 겸 사내이사로 선임했다고 31일 밝혔다. 카카오뱅크 경영 전반을 담당하며, 임기는 2년이다.

김 신임 부대표는 한국투자증권 투자은행(IB)본부에서 국내 주요 기업의 기업공개(IPO)를 성공시켰으며, 한국투자금융지주 준법감시인을 거쳐 한국투자파트너스 최고투자책임자(CIO)를 역임했다. 2015년에는 카카오뱅크 설립 준비에 참여한 바 있다.

카카오뱅크 이사회에는 황인산 전 하나은행 부행장과 신보선 전 서울보증보험 전무가 사외이사로, 김주원 전 카카오뱅크 이사회 의장은 기타비상무이사로 합류한다.

이상원 사외이사는 연임이 결정됐다. 주주총회에 이어 열린 이사회에서는 김주원 카카오뱅크 기타비상무이사를 이사회 의장으로 새로 뽑았다.

이와 함께 오는 6월부터 자사 법인명을 '한국카카오은행 주식회사(KakaoBank of Korea Corp.)'에서 '주식회사 카카오뱅크(KakaoBank Corp.)'로 변경하기로 했다.

이밖에 △재무제표 승인의 건 △정관 일부 변경의 건 △감사위원 선임의 건 △이사 보수한도 승인의 건 등 총 7개 의안을 원안대로 통과시켰다.
 

김광옥 카카오뱅크 신임 부대표.  [사진=카카오뱅크]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