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프로농구 kt 외국인 선수 더햄 "코로나19 때문에 집에 가겠다"

유대길 기자입력 : 2020-02-27 00:01

[사진=연합뉴스]



프로농구 부산 kt 외국인 선수 앨런 더햄(32·195.2㎝)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한 불안감으로 시즌 도중 귀국하기로 했다.

kt는 26일 "더햄이 코로나19가 걱정된다며 시즌 잔여 경기에 더 뛰지 않겠다고 한다"며 "27일 귀국 비행기에 오를 것"이라고 밝혔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