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신천지교회 신도 대상 전수조사 실시

(포항) 최주호 기자입력 : 2020-02-26 01:32
교회 측과 긴밀한 협의...개인정보보안 준수 ‘전수조사팀’ 가동

이강덕 포항시장. [사진=포항시 제공]

경북 포항시는 신천지교회 측과의 긴밀한 협의를 통해 지역 신도의 명단과 연락처를 협조 받아 전수 조사를 실시할 예정이라고 25일 밝혔다.

포항시는 지난 23일 정부가 감염병 위기경보를 최고 단계인 ‘심각’ 단계로 상향시킨 것과 관련, 신천지교회 신도들과 모든 시민들의 생명보호와 안전을 위해서는 신천지교회 측의 협조가 반드시 필요하다는 점을 적극 설득한 것으로 알려졌다.

시는 신천지교회 측으로부터 신도 명단이 확보되는 대로 경찰의 협조 하에 보건소 직원을 포함한 ‘포항시 전수조사전담팀’을 가동해 신도들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감염증과 관련한 조사를 시작할 예정이다.

포항시는 특히, 신천지교회 신도들의 개인정보 유출방지를 막기 위해 개인정보보안을 준수하기로 하는 등 신천지교회 측과 실무적인 세부협의를 마친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포항지역의 ‘코로나19’ 확진자는 신천지교회 예배에 참석했거나 신천지교회 신도들을 접촉한 사례가 다수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