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성훈 인천시교육감, ‘시민 불안감을 해소하며 코로나 19 총력대응’

박흥서 기자입력 : 2020-02-25 08:27
도성훈 인천시교육감이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교육현장에 대한 신속한 파악과 대응으로 시민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신뢰를 회복하는 적극 행정을 펼쳐나가자고 강조했다.

도 교육감은 24일 열린 주간공감회의를 코로나19 긴급대책회의로 실시했으며 전날 긴급대책반에서 마련한 비상대응 조치 내용을 참석자들과 공유했다.

코로나대책반[사진=인천시교육청]


이 자리에서 도 교육감은 “현 상황을 매우 엄중하게 인식해야 하고 이번 주가 큰 고비인 만큼 전 직원이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하여 총력대응 하자”고 말했다.

이어 “최근 확인되지 않는 정보가 급속히 생산 유포되고 있다”며 “불안감과 신뢰는 동전의 양면과 같기 때문에 총력대응을 해나가면서도 시민들의 불안감이 가중 되지 않도록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여 신뢰를 회복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인천시교육청은 23일 코로나19 심각단계 전환에 따라 상황관리예방대책반 단장을 부교육감에서 교육감으로 상향하고 현장 지원 강화를 위한 대책반 조직으로 개편했다.

현재 인천시교육청 모든 유, 초, 중, 고, 특수학교 및 각종학교는 정부 방침에 따라 1주일간 개학 연기가 결정되었다.

또한 학사일정이 종료되지 않은 28개 사립유치원과 1개 고등학교에 대해서는 긴급 휴업을 명령하여 현재 학사일정을 운영하고 있는 곳은 단 한곳도 없다고 밝혔다.

다만 맞벌이가정 등 돌봄이 필요한 원아와 학생을 위한 돌봄교실은 철저한 소독 및 방역후 정상적으로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