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판매 1위 환자 영양식 '프레주빈', 카푸치노 향 이어 오렌지 향 선보여

홍승완 기자입력 : 2019-12-10 17:08
프레주빈, 지방은 빼고 비타민 D는 더한 건강식 출시
 

[사진=프레주빈 제공]



독일 판매 1위 환자 영양식 브랜드 프레주빈이 '프레주빈 주시 오렌지 향'을 출시한다.

프레주빈은 10일 주스 타입의 오렌지향 건강식인 프레주빈 주시 오렌지 향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카푸치노 향에 이어 두 번째다.

프레주빈에 따르면 프레주빈 주시 오렌지 향은 한 병 칼로리가 1일 권장 열량 12.5%인 250칼로리에 불과해 다이어트를 하는 사람들에게 도움이 된다. 또 저칼로리 무지방 건강식으로 탄수화물, 단백질, 비타민 D 등이 골고루 함유돼 환자 영양식으로도 대체할 수 있다.

특히 해당 제품은 환자에게 부족하기 쉬운 비타민 D가 1일 권장량의 40%나 들어있다. 비타민 D는 뼈와 근육의 구성, 면역 작용 등에 도움을 준다. 또 유당을 장에서 분해하지 못해 우유만 마시면 소화가 안되는 사람들도 섭취할 수 있다.

프레주빈 관계자는 “카푸치노 향 외에도 신선한 오렌지 향을 담은 프레주빈 주시 오렌지 향을 추가해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히고자 했다.”고 말했다. “또 무작정 굶는 다이어트는 건강을 해칠 수 있는 만큼, 지방 외 영양소가 균형 있게 들어 있는 이번 제품으로 굶지 않는 건강한 다이어트에 도전하기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프레주빈은 현재 전 세계 90여 개국에서 판매되고 있다.

 
글로벌 k-방역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