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터 3법’ 개인정보보호법 개정안...행안위 소위 통과

신승훈 기자입력 : 2019-11-14 17:29
오는 19일 본회의서 표결에 부쳐질 전망
국회 행정안전위원회는 14일 법안심사소위원회에서 ‘데이터 3법’(개인정보보호법·신용정보법·정보통신망법) 중 하나인 개인정보보호법 개정안을 의결했다.

데이터 3법은 개인과 기업이 수집·활용하는 개인정보 범위를 확대해 빅데이터 산업을 활성화하자는 취지의 법안이다. 소관 상임위에서 법안소위 문턱을 넘은 것은 개인정보보호법 개정안이 처음이다.

개인정보보호법 개정안은 특정 개인을 식별할 수 없도록 처리한 가명 정보를 본인의 동의 없이 통계 작성, 연구 등 목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을 골자로 한다.

내용도 추가됐다. 기존 7명으로 구성된 개인정보보호위원회를 9명으로 늘리고, 여기에 국회 추천 인사 5명(여당 몫 2명, 야당 몫 3명)을 포함하도록 했다.

향후 행안위 전체회의와 법제사법위원회를 거쳐 이르면 오는 19일 본회의에서 표결에 부쳐질 것으로 보인다.

앞서 여야 3당 교섭단체 원내대표는 지난 12일 문희상 국회의장 주재 회동에서 오는 19일 민생법안 처리를 위한 국회 본회의 개최에 합의하면서 ‘데이터 3법’도 각 상임위 절차를 거쳐 조속히 통과시키기로 뜻을 모은 바 있다.
 

행안위 전체회의 (서울=연합뉴스) 이진욱 기자 = 22일 오전 국회에서 전혜숙 위원장 주재로 행안위 전체회의가 열리고 있다.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아주경제 고용·노동 포럼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