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기관·외인 동반 '사자'에 2060선 탈환

이보미 기자입력 : 2019-10-14 15:51

[사진=아주경제DB]

코스피가 14일 기관과 외국인의 동반 매수세에 힘입어 1% 넘게 오르며 상승 마감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22.79포인트(1.11%) 오른 2067.40으로 장을 마쳤다.

지수는 전장보다 23.52포인트(1.15%) 오른 2068.13으로 출발해 장중 2075.10까지 오르는 등 강세 흐름을 이었다.

코스피시장에서 기관과 외국인은 저마다 2220억원, 233억원어치 주식을 사들였다. 개인만 2615억원어치를 팔았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가운데 삼성전자(1.73%), SK하이닉스(0.63%), 셀트리온(0.55%), 삼성바이오로직스(1.38%), LG화학(0.50%) 등 대부분 종목이 올랐다. 10위권 내에서는 현대차(-3.7%), 현대모비스(-1.43%) 등만 내렸다.

코스닥지수는 전장보다 8.51포인트(1.34%) 오른 641.46으로 마감했다.

지수는 5.70p(0.90%) 오른 638.65로 출발해 장중 상승세를 유지했다.

코스닥시장에서는 개인이 104억원, 외국인이 343억원을 순매수했다. 기관은 313억원을 순매도했다.

시가총액 상위주 중에는 셀트리온헬스케어(0.93%), 에이치엘비(10.68%), CJ ENM(2.40%), 헬릭스미스(2.12%) 등이 상승했다. 반면 케이엠더블유(-4.39%), 펄어비스(-0.60%), 메지온(-2.49%) 등은 하락했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장보다 3.9원 내린 1184.9원에 거래를 마쳤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