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日 수출규제 대응 '수입선 다변화'…지원희망 기업 모집

(울산) 박동욱 기자입력 : 2019-10-01 07:30
대체 수입 경로 발굴·수입선 전환 비용 지원

울산대교 전망대 야경. [사진=울산시 제공]


울산시는 한국무역협회 울산지역본부와 공동으로 ‘일본 수출규제 대응 지원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참가기업을 모집한다고 30일 밝혔다.

이 사업은 일본산 원재료․부품․기계 및 설비 등을 직수입하거나 국내에 소재한 일본기업 자회사와 수입 대행업체 등을 통해 구매하던 기업을 대상으로 대체 수입선 발굴 지원을 위해 실시된다.

선정된 기업에는 수입처 발굴·알선 전문기관의 용역비와 대체품 발굴․조사를 위해 상담을 하거나 해외 전시‧박람회 참관 시 해외 출장비를 지원한다.
일본 이외의 국가로부터 수입을 하는 경우 발생하는 추가 물류비는 물론 대체 기술을 도입할 경우 라이선스료도 대준다. 

이 사업은 상시 선착순 모집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울산시 통상지원시스템 또는 한국무역협회 울산지역본부 누리집 공지사항을 참조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한국무역협회와 함께 ‘일본 수출규제 대응 원스톱 지원센터’로 접수되는 지역 기업의 애로와 피해 사례를 면밀히 분석해 지역 기업의 수요에 맞는 맞춤형 지원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