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라이드 화보]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질책 달게 받겠다…딸 부정입학 의혹은 가짜뉴스"
다음
117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21일 오전 인사청문회 준비 사무실이 마련된 서울 종로구 적선현대빌딩으로 출근하며 불거진 의혹과 관련해 입장을 밝히고 있다.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조국 후보자는 출근길에 앞서 "이번 과정을 성찰 기회로 삼아 긍정적인 사회 개혁을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할 것을 다짐한다. 지켜봐달라"고 당부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