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시중통화량 2798.8조…전년比 6.7% 증가

안선영 기자입력 : 2019-08-13 12:00

지난 6월 시중에 풀린 통화량이 전달보다 0.7% 늘었다.

한국은행이 13일 발표한 '2019년 6월중 통화 및 유동성 동향'에 따르면 6월 시중통화량(광의통화·평잔)은 2798조8000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5월보다 18조7000억원 늘어난 수치다.

통화량 증가율은 3개월 만에 가장 높은 수준을 보였다. 3월 0.8% 증가한 이후 4월 0.5%, 5월 0.4% 늘었다.

금융상품별로 살펴보면 2년미만 정기예적금(9조3000억원), 수익증권(3조4000억원), 2년미만 금전 신탁(1조9000억원), 요구불예금(1조1000억원) 등을 중심으로 증가했다.

경제주체별로는 기타금융기관(4조7000억원), 기업(3조8000억원) 부문 등이 증가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하면 6월 시중통화량은 6.7% 증가했다. 시중통화량 증가율은 지난해 6월 6.1%를 기록한 이후 매달 6.4~6.8% 사이에서 움직이고 있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