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하·하성운·위키미키·인피니트 목소리로 재능기부 ‘눈길’

정두리 기자입력 : 2019-07-22 11:03
EBS-지니뮤직, 아이돌 낭독 기부프로젝트 ‘아이돌이 읽다, 마음을 잇다’
지니뮤직은 가수 청하, 하성운, 위키미키 지수연, 최유정, 김도연, 인피니트 성종, 남우현이 아이돌 낭독 기부 프로젝트 ‘아이돌이 읽다, 마음을 잇다’에 참여했다고 22일 밝혔따.

‘아이돌이 읽다, 마음을 잇다’는 EBS가 기획제작하고, 지니뮤직이 유통하는 아이돌 낭독 기부 프로젝트로, 문화 교육 혜택에서 소외된 청소년을 돕기 위해 시작됐다. 아이돌의 목소리 재능기부를 통해 만들어진 낭독 음원 수익금 일부는 농어촌청소년육성재단에 아티스트 이름으로 기부하게 된다.

소외 청소년을 위해 가장 먼저 목소리 재능기부에 나선 아이돌은 청하다. 청하는 김아정 작가의 ‘환한 밤’을 차분하면서도 감성 짙은 목소리로 낭독해 새로운 매력을 선보였다. 청하에 이어 참여한 하성운은 풋풋한 10대의 사랑 이야기를 그린 공선옥 작가의 ‘라면은 멋있다’를 낭독했다.

위키미키 지수연, 최유정, 김도연은 서로 다른 세 작품을 낭독했다. 지수연은 김중미 작가의 ‘꿈을 지키는 카메라’, 최유정은 이현 작가의 ‘고양이의 날’, 김도연은 배미주 작가의 ‘림 로드’를 낭독했다. 인피니트 남우현, 성종은 단편집 ‘10대의 온도’에 실린 두 작품을 낭독했다.

강기찬 지니뮤직 팀장은 ”최고 인기 아이돌 가수들의 재능기부로 현대문학작품이 매력적인 오디오콘텐츠로 재탄생 했다”며 “EBS와 당사는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듣는 책 문화를 만들고, 소외 청소년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편 ‘아이돌이 읽다, 마음을 잇다’를 통해 제작된 오디오 콘텐츠는 팟빵에서 만나볼 수 있다. 현재 팟빵에서 청하, 하성운, 위키미키 지수연, 최유정, 김도연의 낭독 오디오 콘텐츠가 판매되고 있으며 인피니트 남우현, 성종의 낭독 음원은 곧 출시될 예정이다.
 

가수 청하.[사진=지니뮤직]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글로벌 여성리더십 포럼

    아주 글로벌